자바스크립트를 허용해주세요.
[ 자바스크립트 활성화 방법 ]
from Mohon Aktifkan Javascript!
좋은글 분류

받은 은혜를 기억하라

컨텐츠 정보

본문

받은 은혜를 기억하라

86c253008b47a64f81f7284d9b7670a2_1669218709_652.jpg

기찻길이 지나가는 작은 시골에서
한 농부가 열심히 밭을 일구고 있었습니다.
일하던 농부는 이제 해도 뜨겁고 허기도 져서
식사하고 잠시 쉴 생각으로 그늘에 앉아
도시락을 먹었습니다.

그런데 평소 보지 못한 개 한 마리가 달려와
농부를 향해 맹렬히 짖어대었습니다.
배가 고픈가 싶어 음식을 조금 던져주었지만
거들떠보지도 않고 계속 짖기만 하는
것이었습니다.

의아해하던 농부가 자세히 보니 개는
기찻길 한쪽과 농부를 번갈아 보며
짖어대었습니다.

"
기찻길 저쪽에 뭐가 있는 거니?"

호기심이 생긴 농부가 기찻길 쪽으로 다가가자
개는 농부를 안내하듯이 앞장서서 뛰었습니다.
개를 따라간 농부는 깜짝 놀랐습니다.
한 소녀가 철로에 발이 끼어 움직이지 못하고 있었고,
멀리서 기차 소리가 들렸습니다.

농부는 서둘러 소녀를 도와 발을 빼주었습니다.
소녀의 발에 상처가 조금 남긴 했지만,
다행히 기차가 가까이 오기 전에
피할 수 있었습니다.

"
너희 집 개가 똑똑해서 정말 다행이구나.
이 개가 아니었으면 큰일 날 뻔했어."

그러자 소녀가 농부에게 말했습니다.

"
우리 집 개가 아니라 조금 전 처음 봤어요.
굶주린 것 같아서, 가지고 있던 빵과 물을
나누어 주었더니 계속 따라오고 있었어요.
덕분에 살았네요. 정말 고마운 개예요."

=============================================

동물들의 사랑에는 계산이 없기에 배울 것이 있습니다.
때로는 빵 한 조각처럼 작은 사랑이라도
그 안에 진심이 담겨 있으면 동물들은
은혜를 갚기 위해 자신의 목숨도
마다하지 않습니다.


# 오늘의 명언
동물을 대하는 태도를 보면 그 사람의 본성을 판단할 수 있다.
– 임마누엘 칸트 –

 

출처:따뜻한 하루


관련자료



댓글 4 / 1 페이지

푸른바다번개님의 댓글

동물인 개도 저렇게 훌륭한 행동을 하는데... 요즈음 개보다도 못한 인간들이 주위에 많네요.. 저도 알게 모르게 남에게 피해를 준 게 있는지 반성하며 지내고 있습니다.

livinglegend님의 댓글

동물을 대하는 태도를 보면 그 사람의 본성을 판단할 수 있다...
한때는 기르던 개를 못살게 굴었던 적도 있지만, 이후로 수년 간은 우리 집 개도 아닌데 일부러 먹을 거리를 구해 거의 매일처럼 가져다 주고 건강에 좋다는 간식을 사다 주고 하였더니 거의 엄마, 아빠 따르듯 하던 것이 기억납니다^^
그런데 그 강아지가 다 커서 이제는 몇 번 강아지들을 낳은 후 안보이는 것이 아마도 다른 집으로 팔려가거나 한 것 같습니다.
일터에 있던 강아지였는데 이제는 거의 할머니 나이라고 하더군요!
그 강아지들도 참 이쁘고 귀여웠는데 이 글을 보는 동안에도 자꾸 생각이 나네요^^
정해진 시간은 있겠지만, 언제 어디서나 사랑받으며 지낼 것으로 기대합니다^^
전체 6,755 / 1 페이지
번호
제목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