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바스크립트를 허용해주세요.
[ 자바스크립트 활성화 방법 ]
from Mohon Aktifkan Javascript!
좋은글 분류

아버지가 준 사랑의 힘

컨텐츠 정보

본문

[아버지가 준  사랑의 힘]


다섯 명의 자식을 둔 아버지가 있었다. 
그 중 한 아들은 유독 몸이 약하고 머리가 좋지 않아 형제들에게 늘 무시당하고 따돌림을 받았다 

그런 주눅 든 아들을 보는 아버지는 항상 가슴이 아팠다. 

어느 날, 아버지는 다섯 자식에게 나무 한 그루씩 나눠주며 말했다.

"1년 동안 나무를 가장 잘 키운 사람에게 무엇이든 원하는 상을 주마"

약속한 1년이 지났다.
아버지는 자식들과 나무를 심은 숲으로 갔다. 그런데 놀랍게도 한 그루만 유난히 크고 잎이 무성했다. 아버지의 가슴을  늘 아프게 했던 아들이 심은 나무였다.

아버지는 약속대로 그 아들에게 원하는 것을 물었지만 어눌한 아들은 무엇이 필요한지조차 제대로 말하지 못했다. 그러자 아버지는 이렇게 말했다.

"얘야, 이렇게 나무를 잘 키우다니 분명 훌륭한 식물학자 되겠구나. 그리 될 수 있도록 힘껏 너를 도와주마."

아버지의 격려에 그 아들은 장차 식물학자가 될 꿈에 부풀어 그날밤은 잠을 이루지 못했다. 밤을 새하얗게 지새운 아들은 잘 자란 나무가 고마워 새벽녘에 숲으로 달려갔다.

그런데 뿌연 안개 속에서 어떤 사람이 서 있는게 보였다. 무서운 생각이 들어 나무뒤에 숨어서 가만히 지켜보니 그사람은 분명 아버지였다.아버지가 몰래 그 나무에 물을 주고 있었던 것이었다.

모자라고 어눌했지만 아버지의 사랑에 감격한 아들은 숲속 나무뒤에 주저 앉아 한참을 울고 또 울었다.

먼 훗날 이 아들은 식물학자 대신 온 국민의 사랑을 받는 대통령이 되었다. 그의 이름은 프랭클린 루스벨트다.

출처 - 밴드

관련자료



댓글 15 / 1 페이지
전체 6,245 / 357 페이지
번호
제목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