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바스크립트를 허용해주세요.
[ 자바스크립트 활성화 방법 ]
from Mohon Aktifkan Javascript!
유머 분류

2년 만의 고백

컨텐츠 정보

본문

2년 만의 고백


내가 그를 짝사랑한지 벌써 2년..  

그렇지만 나는 내 마음을 그에게 아직 고백하지 못하고 있었다. 

 

이제는 고백할 때가 되지 않았느냐는

친구의 말에 용기를 내어 사랑의 고백이 담긴 편지를 썼다. 


장장 4일 동안 정성껏 내 마음을 담았다.  

그러나 건네줄 기회를 매번 놓쳐 

편지는 주머니에서 꼬깃꼬깃해졌다. 


그러던 어느날 그를 보자마자 

주머니에서 꼬깃꼬깃해진 편지를 

그에게 던지듯 건네주고는 도망치듯 그 자리를 피했다. 


다음날 그에게서 전화가 왔다.

그는 내게 만나자고 했다. 

드디어 내 사랑의 결실을 보게 되는거라 생각했다. 


가로등 불빛 아래 달빛을 받으며 그가 내게 다정스럽게 말했다. 

. 

. 

. 

"어제 나한테 2천원 왜 던졌어?" ㅎㅎㅎ 

관련자료



전체 9,629 / 1 페이지
번호
제목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