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바스크립트를 허용해주세요.
[ 자바스크립트 활성화 방법 ]
from Mohon Aktifkan Javascript!
좋은글 분류

우산 천사와 수레 할아버지

컨텐츠 정보

본문

우산 천사와 수레 할아버지

eb54166ce004daf92d8b32a2a6f58a4e_1695571190_0255.jpg

지난 8 29, 경기도 안산시 일대에서
매일 같이 동네에서 폐지를 줍던 한 할아버지는
잠시 수레를 놓고 식사하러 가시던
중이었습니다.

그런데 갑작스레 내린 폭우로 인해서
온몸이 젖을 수 있는 상황이었습니다.
할아버지는 우산도 없었지만, 수레를 몰아야 했기에
비를 피할 방법은 없었습니다.

그때 한 마음씨 따뜻한 여성분이
할아버지께 선뜻 우산을 씌워드렸습니다.
자기 옷이 다 젖는데도 오히려 할아버지를 향해
우산을 가까이 내밀었습니다.

그렇게 함께 1km 남짓을 걸어갔습니다.
목적지에 다 도착했을 때 잠시 기다리시라고 한 뒤,
현금인출기에서 3만 원을 인출하여
할아버지께 용돈으로 드렸습니다.

이후 누군가 찍은 사진으로 언론사를 통해 알려졌고,
'
우산 천사', '세상의 따뜻함을 느낀다',
'
올해 들어서 가장 아름다운 사진'이라며
아낌없는 찬사를 쏟아냈습니다.

이후 할아버지는 전혀 알지 못하는
그 여성분에게 고마움을 표시하며
기자에게 말했습니다.

"
그분이 어떤 분인지 모르지만
정말 고마웠습니다."

여성분은 슬하에 아이를 둔 엄마로,
교육업계 종사자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리고 이런 선행을 가족에게도 이야기하지 않을 만큼
겸손했습니다.

================================================

마음에서 우러나는 선행은
도움을 받는 사람도, 도움을 주는 사람도
또 곁에서 지켜보는 사람에게도
행복을 전염시키나 봅니다.

세상이 여전히 아름다운 것은
다른 이들은 모르게 따뜻한 마음씨를 전하는
천사가 곳곳에 숨어있기 때문일 것입니다.


# 오늘의 명언
남에게 선행을 하는 것은 의무가 아니라 기쁨이다.
– 조로 아스터 –

 

출처:따뜻한 하루


관련자료



댓글 7 / 1 페이지

청산청수님의 댓글

삭막한 세상에 그래도 따뜻한 사람이...
(요즘 세상 내로남불. 이기주의. 자기만 최고. 남들은 개 무시. 인정 머리없는 세상에..)
훈훈한 모습 오래간만에 보이내요.. ㅠㅠ
전체 9,629 / 1 페이지
번호
제목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