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바스크립트를 허용해주세요.
[ 자바스크립트 활성화 방법 ]
from Mohon Aktifkan Javascript!
좋은글 분류

♤감사의 습관 (Habit of Gratitude)

컨텐츠 정보

본문

♤감사의 습관 (Habit of Gratitude) 


미국 버지니아 주에 가난한 모자가 살았습니다. 목사였던 아버지는 일찍 세상을 떠났고, 가난에 시달리는 어머니가 남의 집 세탁, 재봉, 청소 등으로 아들의 학비를 조달했습니다. 


아들은 어머니의 눈물겨운 노고를 항상 감사하게 생각하면서 열심히 공부하여 프린스턴 대학에서 수석으로 졸업하게 되어 졸업생을 대표하여 졸업 연설까지 하게 되었습니다. 

감사하는 마음이 그를 우등생이 되게 한 것입니다. 


그런데 어머니는 큰 고민이 생겼습니다. 아들 졸업식에 입고 갈 변변한 옷 한 벌조차 없었기 때문입니다. 

수석 졸업생인 아들의 명예에 오점을 남길까 염려했습니다. 아들의 간절한 권유로 겨우 졸업식에 참석하여 뒷자리에 쪼그리고 앉아 있었습니다. 


아들은 연설을 마치면서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제가 이처럼 무사히 대학을 졸업하게 된 것은 먼저 하나님의 보호하심과 인도하심의 결과이며 

또 나를 가르쳐주신 교수님들의 덕택입니다. 


그리고 특별히 저 때문에 고생을 거듭하시면서 학비를 조달해 주신 어머니의 은혜입니다.” 


그리고 그는 총장님으로부터 받은 금메달을 청중 속에 앉아 계신 어머니에게로 걸어가 어머니의 가슴에 달아드렸습니다. 


그리고 “어머니! 감사합니다. 어머니의 은혜로 졸업하게 되었습니다. 

이것은 제가 받을 것이 아니고 어머니께서 받으셔야 합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진정한 마음으로 감사를 표하는 아들의 모습을 보고 동석했던 청중들은 모두 기립 박수를 보냈습니다. 


이 젊은이는 뒤에 변호사가 되었고, 모교인 프린스턴 대학에서 교수가 되었고, 1902년에 그 대학의 총장이 되었으며, 8년 후에 뉴저지 주 지사가 되었으며, 다시 2년 후에 미국의 제 28대 대통령이 되었습니다. 


그가 바로 민족자결주의를 제의한 윌슨(Thomas Woodrow Wilson, 1856~1924) 대통령입니다. 

그 후에 그는 노벨 평화상을 받았습니다. 


불평의 습관은 무슨 고통이 있을지라도 벗어버리고, 대신에 감사의 습관을 키워야 합니다. 

미국 사람들은 기독교 문화의 영향 아래 살기 때문에, 감사의 습관이 몸에 배어 있습니다. 


우리도 불평하지 말고, 참고 감사하는 생활을 해야 하겠습니다. 


“모든 것이 좋기 때문에 감사하는 것이 아니라, 신이 좋으신 분이기 때문에 감사해야 한다(It is not because things are good that we are to thank but because God is good).”  


불평의 옷을 벗어 버리고, 감사의 옷을 입으십시오. 

옷 입는 것은 버릇입니다. 습관입니다. 

감사도 그렇게 일상적인 습관이 되어야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이래도 하루 저래도 하루 

누구를 위해서가 아니라

자신의 행복을 워해서 감사하는 습관을 가지는 것이 좋지 않을까요


<옮긴 글 >


넘 좋은 글이라 보신 줄 알지만

다시 올려봅니다.

관련자료



댓글 4 / 1 페이지
전체 10,271 / 1 페이지
번호
제목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