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바스크립트를 허용해주세요.
[ 자바스크립트 활성화 방법 ]
from Mohon Aktifkan Javascript!

[Remiz] Win11_21H2(22000.739)_4in1_x64_Remiz_22.06.18 이용한 Portable Windows 설치_4전 5기 아닌 5전 6기

컨텐츠 정보

본문

"4전 5기"? 아닌 "5전 6기"의 결과...


아직 미국식으로 따지면 시간이 맞지 않겠지만, 7월 4일이면 미국의 독립기념일이던가요?

톰 아저씨(그래봐야 나와 그리 몇 달 차이도 안 나지만... 앗! 여러분 생각하지 마세요^^) 영화 중 7월 4일생(Born on the Fourth of July)이라는 것도 있었네요^^

각설하고...

Remiz Win10 6월 설치본 이용한 Portable Windows 설치 후 Windows 11 6월 설치본으로도 시도해보고 싶은 무모(?)한 도전 의식이 생겼습니다.

불과 이틀에 걸쳐 ㅅㅅ T-5에 다섯 차례 시도를 하였고, 두 번은 성공했지만, 다른 컴(노트북에 연결하여 부팅 시도하면 뻑(?)이 나는 통에... ㅜㅜ

아무튼 이런 상황에 제가 시도할 수 있는 용감무식(?)한 방법은 소소한 하나의 환경들에 변화를 주는 겁니다.

뭐 물론 무식하고 고지식하게 몇 번이고 같은 환경에서 재시도를 한 다음에서야 그렇지만요 ㅜㅜ


그래서 드릴 말씀은 오늘 저녁에는(3일 저녁) 한 차례 드디어 성공하였음을 알려드립니다^^

변화를 준 한 가지 조건은 기존 ㅅㅅ-T5가 아닌, 다른 WD NVMe 드라이브에서 설치를 시도하는 것이었습니다.


Portable Windows의 장점? 내지 활용 필요 요건은 어느 컴 환경에 연결하여도 몇 가지 세팅만 해두면 늘 유사한 하드웨어 환경에서 컴퓨팅을 할 수 있다는 것이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다른 노트북에 연결하여 부팅할 때마다 에러를 겪었던 저로서는 계속 가능하게 할 수 있는 시도를 해보는 것이었구요^^


그저 이런 것도 있구나 하고 생각하셔도 좋구요.

한번 시도해봐야지 하는 생각이 드신 분들에게 조금이라도 힌트가 되었으면 합니다^^


다음 설치 과정 스크린샷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 Win11_21H2(22000.739)_4in1_x64_Remiz_22.06.18 이용한 Win11 Portable Windows 작성_WinToUSB 6.8 활용 스크린샷


d2d3aa7225b01f5bdff974e4de38d646_1656861590_3672.jpg

d2d3aa7225b01f5bdff974e4de38d646_1656861590_4432.jpg

d2d3aa7225b01f5bdff974e4de38d646_1656861590_5581.jpg

d2d3aa7225b01f5bdff974e4de38d646_1656861590_6252.jpg

d2d3aa7225b01f5bdff974e4de38d646_1656861590_6924.jpg

d2d3aa7225b01f5bdff974e4de38d646_1656861590_7728.jpg

d2d3aa7225b01f5bdff974e4de38d646_1656861590_8402.jpg

d2d3aa7225b01f5bdff974e4de38d646_1656861590_9091.jpg

d2d3aa7225b01f5bdff974e4de38d646_1656861590_9703.jpg

d2d3aa7225b01f5bdff974e4de38d646_1656861591_032.jpg
☞ WinToUSB 6.8 활용한 Remiz Win11 Portable Windows 설치 후 첫 부팅 화면



d2d3aa7225b01f5bdff974e4de38d646_1656861672_5204.jpg
☞ 설정-제어판-개인설정-작업표시줄 설정에서 작업표시줄 위치를 왼쪽으로 변경한 화면


d2d3aa7225b01f5bdff974e4de38d646_1656861672_596.jpg
☞ 다른 시스템(LG Gram 15, 15ZG95N 노트북)에서 Portable Windows로 부팅 성공한 화면


월요일 일과가 시작되기 전 이 글을 올릴 수 있게 되어 다행입니다. ^^

Portable Windows 제작, 판매하는 이들의 입장에서는 조금 달갑지 않은 소식이지 않을까 싶군요!

제가 일하는 직장에 그런 Maxim(격언)이 게시되어 있더군요.

'성공을 바라는 이는 눈길을 걸어가지만, 현명한 사람은 눈을 치워둔다.'라는...

뭐 솔직히 작은 위로와 격려를 생각해보지 않은 건 아닌데...

위 Maxim이 우리 동양적 사고의 '愚公移山'(우공이산)이란 말과 통하는 게 있지는 않을지? ^^


내일을 위하여 잠을 잘 것을 재촉하는 마눌님의 목소리가 들립니다.

이번 한 주간도 모두들 평안하시고, 또 뜻하시는 작은 소망들 이루시는 한 주간 되시기를 바랍니다^^

관련자료



댓글 46 / 1 페이지
전체 644 / 1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