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바스크립트를 허용해주세요.
[ 자바스크립트 활성화 방법 ]
from Mohon Aktifkan Javascript!

Win10_21H2(19044.2006)_LTSC_2in1_x64_Remiz_22.09.16_Ventoy 이용한 설치용 부팅 usb 작성 설치기

컨텐츠 정보

본문

Portable Windows 설치에 골몰해 있지만, 그래도 여전히 Windows 설치의 정석은 usb에 설치본을 작성하여 하는 것이 정석이라는 생각을 떨칠 수가 없네요^^

수년 전에 직장에 자주 출장 수리를 오셨던 분의 말씀이 아직도 기억에 남습니다.

유지보수업체 분의 말씀도 그렇구요.

"윈도우나 프로그램 설치를 CD로 하는 것이 정석"이라는 말씀을 해주시더라구요^^

뭐 요즘엔 PC에서 CD-ROM 드라이브 등 ODD 기기가 아예 장착되지 않은 채로 시판되는 분위기이기도 하지만요.


그렇게 말씀하시면서도 삼성 맨이나 다른 업체분도 사실 당시에는 일반 HDD 용량 큰 것에 여러 기종 별 설치본 Ghost 백업 파일이나 Windows 설치본을 담아 다니시면서...

HDD to HDD 방식으로 설치나 복원을 해주셨긴 하지만...

그 시절에 비하면 지금은 파일이나 저장장치의 용량도 커졌지만, 설치 방식도 다양해졌습니다!

윈도우 설치용 부팅 usb, 외장 하드에 설치본 담아서 하는 WinNTSetup 이용한 방식, 또는 WinPE 작성하여 설치하는 방법...

거기에 Virtual Drive를 구성하여 메인 이외의 저장소에 새로이 설치하는 방법(이건 제가 제대로 이해를 할 시간이 부족하여 개념을 정확히는 모름), 또 여기서 주워들은 컴인컴이라는 방식, 그리고 요즘 제가 골몰해 있는 외장 SSD에 Portable Windows를 설치하는 방법 등...


세상에 적응은 해야겠기에 이것저것 만져보기는 하지만, 솔직히 따라잡기가 참 버겁네요ㅜㅜ

그럼에도 이런 공간에 작은 이야기들을 나눌 수 있어 참 감사합니다! ^^


다음은 Ventoy로 설치용 부팅 usb를 작성하여 Win10 LTSC 9월 설치본으로 설치하는 과정을 잡아본 그림들입니다. ^^


※ Win10_21H2(19044.2006)_LTSC_2in1_x64_Remiz_22.09.16_Ventoy 이용한 설치용 부팅 usb 이용 설치 과정 


70032d5bd9562b5f12144cf4709e04b8_1663919927_4004.jpg

70032d5bd9562b5f12144cf4709e04b8_1663919927_5542.jpg


70032d5bd9562b5f12144cf4709e04b8_1663919927_7718.jpg

70032d5bd9562b5f12144cf4709e04b8_1663919927_9333.jpg

70032d5bd9562b5f12144cf4709e04b8_1663919928_0096.jpg

70032d5bd9562b5f12144cf4709e04b8_1663919928_1675.jpg

70032d5bd9562b5f12144cf4709e04b8_1663919928_2495.jpg

70032d5bd9562b5f12144cf4709e04b8_1663919928_3405.jpg

70032d5bd9562b5f12144cf4709e04b8_1663919928_4139.jpg

70032d5bd9562b5f12144cf4709e04b8_1663920053_3896.jpg

70032d5bd9562b5f12144cf4709e04b8_1663920053_5749.jpg

70032d5bd9562b5f12144cf4709e04b8_1663920053_6821.jpg

70032d5bd9562b5f12144cf4709e04b8_1663920053_7686.jpg

70032d5bd9562b5f12144cf4709e04b8_1663920053_8622.jpg

70032d5bd9562b5f12144cf4709e04b8_1663920053_9429.jpg

70032d5bd9562b5f12144cf4709e04b8_1663920053_9972.jpg
☞ 설치 후 첫 부팅 화면입니다!


이후 주로 사용하는 프로그램들을 설치, 배치한 다음...

가을을 떠올릴 만한 이미지를 생각했다가, Personal하긴 하지만 우리 공주님 허락도 없이 Windows Theme Maker(였던 것으로 기억) 사용한 테마 적용 화면 중 한 화면을 캡쳐한 것을 같이 올려드립니다! ^^

두 살 때 모습입니다! ^^

엄마가 하라니까 앉긴 안았는데, 하기는 싫고... ㅋㅋ

이 때의 공주님은 거의 노라조 공주였습니다.

'아빠, 놀아주때요~'


70032d5bd9562b5f12144cf4709e04b8_1663920475_5583.jpg 


불금도 좋지만, 가족과 함께 하는 금요일, 주말 되시기 바랍니다! ^^

감사합니다! ^^
 

관련자료



댓글 24 / 1 페이지

livinglegend님의 댓글의 댓글

그렇지요? ^^
더구나 CD나 usb보다도 iso, img 파일 등으로 데이터를 이미지화하여 이 자체만의 유용성, 신속함이 있기도 합니다만,
아래 어느 분의 말씀처럼 이해하고 따라가기가 벅차게 느껴지기도 합니다ㅜㅜ

엑스오엔케이님의 댓글

5.25인치던가 3.5인치 플로피디스크로 원3.1을 설치했던 기억이 맞는지 ??? 아래한글도 플로피로 설치했는데.. 지금은 빨라지고 좋아진거 같습니다. 이해하고 따라가기가 벅차네요.

livinglegend님의 댓글의 댓글

비슷한 경험과 기억을 같이하실 수도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저는 워드프로세서를 눈독 들이다가 backspace로 덮어쓰듯이 문자를 수정하는 것보다는 화면 상으 출력물을 바로 수정하여 최종 결과물을 인쇄할 수 있겠다는 강점만 보고 PC로 시선을 돌렸지요. 그 때 주로 사용하던 한글 3.0 정도였던 것 같은데, 윈 3.1을 언급하신다면 저는 또 난감하옵니다! ㅜㅜ
아무튼 저는 중고 노트북을 지인으로부터(컴 싸부) 할부로 구매하였는데, 그 당시의 운영체제는 Win95가 보편적이어었고, 막 Win98이 새로운 운영체제 어쩌고 하던 시절이어서요. 거기다 PC 통신이래야 천리안, 데이콤... 뭐 이런 것들이 있었는데 제가 느끼기에는 그저 killing time 용으로만 여겼던 것 같습니다! ^^
참, 그 당시 제가 구매한 노트북은 브랜드도 기억나지 않지만, 2.5인치 디스켓으로 50 여 장 가까운 것이었습니다. 나중에사 싸부님이 외장 CD-ROM 연결 방식과 CD를 이용한 방법을 소개해주시던 기억이 납니다^^
전체 562 / 1 페이지